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Experience banyan!
News and valuable contents

늘 새로운 소식과 가치 있는 내용을 경험하세요

인천항만공사 ㈜명주창고 컨소시엄과 특화물류센터 계약 체결

관리자 2023-11-22 조회수 117

인천항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 물류센터 내년 상반기 착공

인천항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 입주기업 현황. 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에 (주)명주창고 컨소시엄의 대형 물류센터가 들어선다.
 
인천항만공사는 27일 공사에서 ㈜명주창고 컨소시엄과 입주 사업추진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자상거래 특화구역운 2020년 8월 해양수산부가 전자상거래 시장의 지속적 성장에 따라 인천항을 전자상거래 특화 항만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정했다.

명주창고 컨소시엄은 계약 체결에 따라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에서 2025년 12월까지 지상 4층, 연면적 3만9000㎡ 규모의 물류센터를 건립한다.
 
지난해 12월 인천항 전자상거래 특화구역 내 이커머스 2구역(3만3594㎡) 우선협상대상자에 선정된 ㈜명주창고 컨소시엄은 인천항만공사와 총 3차례에 걸친 협상 끝에 임대 조건 등 준수사항, 환경 및 안전관리, 입주자시설의 유지관리, 입주자시설 건축요건 등 세부항목에 대한 합의를 도출하고 이를 총 36개 조항으로 구성된 사업추진계약서에 담았다.
 
㈜아펙스로지스틱스(40%), 우진인터로지스㈜(20%), ㈜에스에이치로지스(20%), ㈜텔오디스(20%) 총 4개사로 구성된 사업시행법인이다.
 
㈜명주창고 컨소시엄은 이번 사업추진계약 체결을 통해 정식 입주대상기업으로 전환되며, 입주자시설 건축 인허가 및 임대차계약 등의 절차를 거친 후 내년 상반기 중 전자상거래 특화 물류센터 착공에 들어간다.
 
명주창고는 씨앤에어(Sea&Air) 복합운송 및 국제우편 화물 환적, 직구·역직구 수출입을 위한 통합 글로벌 전자상거래 물류센터(GDC) 및 풀필먼트 물류센터로 운영될 계획이다.
 
인천항만공사는 2026년 물류센터가 본격적인 운영을 개시하면 인천항의 물동량이 연평균 6971TEU 증가하고, 252명 이상의 고용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김종길 운영부문 부사장은 “인천항의 폭발적인 전자상거래 화물 증가 추세에 맞춰 관련 입주기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는 등 인천항 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 내 잔여부지에 대해서는 잠재적 입주희망기업의 수요, 시장상황을 검토해 내달 중 입주기업 모집공고를 진행할 예정이다.


출처 : 브릿지경제 (https://www.viva100.com/news/)